1.3 왜 딥러닝일까? 왜 지금일까?

1.2.7 머신 러닝의 최근 동향 | 목차 | 1.3.1 하드웨어

 

컴퓨터 비전에 대한 딥러닝의 두 가지 핵심 아이디어인 합성곱 신경망과 역전파는 이미 1989년에 소개되었습니다. 시계열을 위한 딥러닝의 기본인 LSTMLong Short-Term Memory 알고리즘은 1997년에 개발되었고 그 이후로는 변화가 거의 없습니다. 왜 2012년 이후에 딥러닝이 부상하게 되었을까요? 지난 20년간 어떤 변화가 있었던 것일까요?

일반적으로 세 가지 기술적인 힘이 머신 러닝의 진보를 이끌었습니다.

  • 하드웨어
  • 데이터셋과 벤치마크benchmark
  • 알고리즘 향상

이 분야는 이론보다 실험을 통해서 성장해 왔기 때문에 새로운 아이디어를 실험할 (또는 종종 기존 아이디어를 확장하기 위해서) 적절한 데이터와 하드웨어가 준비되어 있어야만 알고리즘이 발전할 수 있습니다. 머신 러닝은 주로 연필과 종이로 발전되는 수학이나 물리학이 아닙니다. 머신 러닝은 하나의 공학engineering science입니다.

1990년대와 2000년대에 걸친 진짜 병목은 데이터와 하드웨어였습니다. 하지만 이 기간 동안 인터넷이 시작되었고, 게임 시장이 커지면서 고성능 그래픽 칩이 개발되었습니다.

 


 

1.2.7 머신 러닝의 최근 동향 | 목차 | 1.3.1 하드웨어

 

이 글은 도서출판 길벗에서 출간한  “케라스 창시자에게 배우는 딥러닝“의 1장~3장입니다. 이 책의 저작권은 (주)도서출판 길벗에 있으므로 무단 복제 및 무단 전제를 금합니다.

답글 남기기

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:

WordPress.com 로고

WordPress.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Google+ photo

Google+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Twitter 사진

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Facebook 사진

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%s에 연결하는 중

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.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.